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공급사 바로가기
동반북스

품절

사연 많은 귀여운 환자들을 돌보고 있습니다(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저자 김야옹
출판사 뜻밖
판매가 13,800원
상품코드 P0000BBX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정기결제
구매방법
배송주기

정기배송 할인 save

  • 결제 시 : 할인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선택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사연 많은 귀여운 환자들을 돌보고 있습니다 수량증가 수량감소 13800 (  )
TOTAL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ISBN 9791190473323

쪽수 280쪽

크기 145 * 205 * 22 mm /436g














저자소개


저자 : 김야옹


비교적 늦은 나이에 새로 공부를 시작하여, 삼십대 중반에 수의대에 입학했다. 어릴 때부터 아픈 동물을 보면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는데, 결국은 하늘이 돕기라도 한 듯 우여곡절 끝에 수의사가 되었다.

투철한 직업 정신과 따뜻한 측은지심으로 생명들을 돌보는 게 그의 특기이자 직업. 도로에 뛰어다니는 강아지를 점프해 구조하고, 수영장 물속에서 벌레를 구조해주는 섬세한 측은지심을 발휘하기도 한다. 그의 동물병원 앞엔 늘 길고양이들을 위한 작은 사료가 준비되어 있다.

사연 많은 고양이와 강아지 환자들을 보며 자주 울고, 자주 웃는다. 서울에서 자그마한 동물병원을 운영하면서 조금이라도 더 좋은 수의사가 되고자 오늘도 고군분투 중이다.


목차


프롤로그


1

사연 많은 귀여운 환자들을 돌보고 있습니다

· 손이라도 잡아주세요

· 가족의 탄생

· 누가 누구를 도운 거죠?

· 두렵지만 가야 하는 길

· 튼튼아, 살아줘

· 자꾸만 마주치는 봉순이

· 새 이름, 새로운 삶

· 때론 점프하는 수의사

· 돈벌레의 치밀한 계획

· 수의사의 몇 가지 소소한 고민

· 그렇게 보내서 미안해

· 비루한 가방을 위한 변명 1

· 비루한 가방을 위한 변명 2


2

그래서 우리가 매일매일이 즐거운 거군요

· 상자 속 강아지

· 얄밉게 떠난 님아

· 늘 그랬듯이

· 수의학 개론 선생님

· 미리 잘 부탁드립니다

· 어쩌다 그렇게 되었을까

· 간곡한 애원

· 제발, 오늘밤만 견뎌줘

· 인어 아가씨 에리얼

· 럭키한 고양이, 로키

· 다행이다


3

아픈 너를 끝까지 사랑할 수 있을까

· 어느 수의대의 봄

· 나의 ‘병돌’ 생활

· 공혈견 에로스와 듀롱카

· 김 부장님을 사랑하는 이유

· 초음파 부스는 위험해

· 과분한 기억

· 그 떡의 의미

· 바구니로 도망간 실험견

· 털 뭉치 깨돌이

· 해피 엔딩 스토리

· 수의사가 되고 싶은 수의사 1

· 수의사가 되고 싶은 수의사 2

· 수의사가 되고 싶은 수의사 3


에필로그


출판사 서평


우연히 마주치는 고양이, 강아지에

행복해지는 당신이라면


동물을 특별히 더 사랑하고 돌보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동물 ‘움짤’들과 영상으로 지쳤던 하루를 힐링하고,

지나가는 길고양이, 산책하는 강아지를 발견하면

자신도 모르게 입꼬리가 하늘로 올라가 순간 행복감이 차오르죠.

가방 속엔 늘 배고픈 길고양이들을 위한 ‘츄르’를 준비해 다니고,

경계심을 풀고 다가오는 고양이에게 먹이를 주며 스스로가 더 행복해지고요.

왜 우리는 동물들을 돌보며 행복감을 느끼는 걸까요?


〈사연 많은 귀여운 환자들을 돌보고 있습니다〉는

작은 동물병원을 운영하고 있는 따뜻한 수의가 김야옹 씨가

자신이 돌보는 동물 친구들의 사연을 기억하고, 나누고 싶어 쓴 에세이입니다.


죽음인 코앞인, 버려지고 아픈 동물들을 살리기 위해 뭐라도 노력하는 사람.

때론 안타까운 사연들을 가진 동물 환자들을 돈을 받지 않고 치료해주기도 해

아내인 ‘김 부장’님으로부터 여러 번 구두 이혼을 당하기도 하지만,

그의 따뜻한 측은지심은 오늘도 멈출 줄 모릅니다.


수영장 물속에 있던 벌레를 구조해 말려주기도 하고,

차도로 뛰어든 치와와를 점프해 구해 어깨를 다치기도 하고,

동물 환자들의 사연을 듣고 보호자들과 함께 눈물 흘리는, 좋은 수의사죠.

귀여운 새끼 고양이 환자가 올 때면 감탄사를 억누르며

최대한 ‘엄근진’ 애티튜드를 유지하려고 노력하기도 하고요.


30대의 늦은 나이에 수의대에 가겠다고 했을 땐

스스로도 말이 안 된다고 생각했고,

수의대를 무사히 졸업한다면 나이아가라 폭포를 외줄로 걷는 것보다

어려운 일을 해낸 거라고 되뇌었는데

하루하루 살다 보니 그런 기적 같은 날이 왔다고 고백합니다.


김야옹 씨의 동물병원엔 다양한 사연을 가진 동물 환자들이 찾아옵니다.

변을 보지 못해 죽을 위기에 처한 고양이 미루,

새 주인에게 입양되자마자 거리에 버려져 보호소로 가게 된 쫑이,

심각한 안검결손 질환을 가지고 태어난 봄이,

사고를 당해 지나가는 사람에게 살고 싶다는 눈빛을 보낸 튼튼이,

허연 뼈가 드러난 채 상자 속에 버려진 밤톨이,

무관심 속에 다리가 썩어간 채 방치되었던 고양이 에리얼…….

이 아이들의 운명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삶보다 죽음이 가까워 보였던 동물 환자들이

사람들의 관심으로 행복을 되찾은, 회복과 사랑에 관한 이야기.

결국은 보살피며 우리와 함께 살아야 할, 동물들에 대한 이야기예요.

아픈 동물을 끝까지 사랑하고 책임진다는 것도 돌아보게 합니다.


이 에세이를 동물을 사랑하고 아끼는 많은 분들과 함께 공유하고 싶어요.

“세상에 이런 수의사도 다 있구나, 이런 분이 있어서 참 다행이다.” 하며

마음 한구석이 따뜻하게 채워지는 경험을 하실 거예요.

여러분을 이 특별한, 김야옹의 동물병원으로 초대합니다.


“어쩌면 우리가 준 것보다 더 큰 위로와 사랑을 주는

착하고 귀여운 동물들을 기억할 수 있기를.”

상품결제정보

고액결제의 경우 안전을 위해 카드사에서 확인전화를 드릴 수도 있습니다. 확인과정에서 도난 카드의 사용이나 타인 명의의 주문등 정상적인 주문이 아니라고 판단될 경우 임의로 주문을 보류 또는 취소할 수 있습니다.  

무통장 입금은 상품 구매 대금은 PC뱅킹, 인터넷뱅킹, 텔레뱅킹 혹은 가까운 은행에서 직접 입금하시면 됩니다.  
주문시 입력한 입금자명과 실제입금자의 성명이 반드시 일치하여야 하며, 7일 이내로 입금을 하셔야 하며 입금되지 않은 주문은 자동취소 됩니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2일 ~ 5일
  • 배송 안내 : 타지역,산간벽지,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지역별배송비)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Review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LIST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WRITE LIST




맨위로
맨위로
오늘본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