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찌냥찌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호찌냥찌
저자 Grace J
출판사 행복한북클럽
판매가 13,800원
상품코드 P00000TR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원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수량 수량증가 수량감소 13800 (  )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ISBN 9791189969196

쪽수 264쪽

크기 135 * 188 mm














저자소개


저자 : Grace J


본명은 정하나.

어릴 적부터 그림 그리는 걸 좋아했다. 중학생 시절 만화가를 꿈꾸었으나 고등학생 때 영화감독이 되고 싶어 홍익대학교 조형대학에 진학 후 영상영화 연출을 전공했다. 졸업 후에는 영화 스토리보드 작가로 활동하다가 반려묘 마오, 미오를 만나 고양이를 그리기 시작했다. 지금은 고양이 일러스트레이터로 활동 중이다.


저서로는 《색칠해 보라냥》, 《또 색칠해 보라냥》이 있으며, 삽화로는 《책 읽는 고양이》, 《내 이름은 모모》, 《게을러도 괜찮아》에 참여했다.


인스타그램 @illustrator_grace_j


목차


서문 어른이 된 우리 모두에게

캐릭터 소개


Chapter 1. 호찌와 일곱 고양이

프롤로그 | 호찌 삼촌 이야기 | 풍선 | 만남 | 무거운 손님 | 응급처치 | 기억 | 자기소개


Chapter 2. 함께하는 일상

낮잠 | 기지개 | 나무통에서 놀기 | 새 오두막집을 짓자 | 호찌냥찌 아지트 | 아지트 안에서 | 큰 상자 | 생일파티 | 더운 날 | 연못 안으로 | 통나무 터널 | 모닥불


Chapter 3. 새 친구

새 친구 | 아기 새들 | 보은의 파이 | 이별 준비 | 유리의 선물 | 작별 인사 | 안녕, 새 친구 | 따듯한 스웨터 | 햄버거 놀이 | 고양이 썰매 | 메리 크리스마스


Chapter 4. 소중한 것을 위하여

식량 도둑 | 오해 | 쿤이 | 불청객 | 울피와 늑대들 | 재회 | 호찌의 속마음 | 유령 | 소중한 것을 위하여 | 에필로그


출판사 서평


혹시 말하는 고양이와 사과 먹는 호랑이를 만나면,

숨지 말고 “안녕!” 하고 씩씩하게 인사해줄래?


어느 날 우연히 숲속을 지나가는데, 아늑한 오두막집 앞에서 말하는 고양이와 사과를 먹는 호랑이를 만난다면 어떨까? 이런 앙증맞고 기발한 상상력에서 시작된 동화책 《호찌냥찌》가 드디어 출간되었다. Grace J 작가는 2018년부터 인스타그램에 일곱 고양이와 호랑이 삼촌 이야기를 그림 동화로 연재해왔다. 처음부터 이렇게 긴 이야기가 될 줄은 작가 본인도 예상하지 못했다. 그녀는 고양이랑 호랑이가 사촌 관계라는 설정으로, 재밌게 놀고 있는 모습을 그려서 한 장면 한 장면 인스타에 올렸는데 반응이 엄청났다. 호랑이를 보고 ‘호냥이’라고 부르며 캐릭터를 아껴주는 사람들이 생겼고, 해외 팬들의 출간이나 굿즈 관련 문의가 끊이지 않을 정도였다. 인스타 팔로워수는 하루가 다르게 치솟았고, 한 컷 한 컷, 한마디 한마디가 쌓여 하나의 이야기로 탄생하게 되었다.


호랑이 ‘호찌’가 고양이들의 삼촌으로 성장하기까지…

“앞으로는 발톱을 꺼내야 할 때가 자주 온단다. 호랑이라면 그래야 하는 거야.”


사과를 먹는 초식 호랑이 ‘호찌’는 어릴 적부터 다른 동물들을 소중히 여기는 마음 때문에 사냥 한번 해본 적 없었다. 그러다 다른 호랑이에게 공격을 당하고 자신의 보금자리에서 쫓겨난다. “넌 호랑이계의 수치야!” 상처 입은 호찌는 오랜 시간 떠돌아다녔다. 어느 곳 하나 안전하지 않아 걷고 또 걷다가 벼랑 끝에서 기절하고 말았다. 쓰러진 호찌는 어릴 적 기억 속을 헤맨다. 엄마 호랑이가 호찌에게 염소 사냥하는 법을 가르쳐줄 때, 호찌는 머뭇거렸다. “앞으로는 발톱을 꺼내야 할 때가 자주 온단다. 호랑이라면 그래야 하는 거야. 그래야 너 스스로를 지키고 네 가족을 지킬 수 있는 거야.”

그러다 호찌가 도착한 곳은 어느 평화로운 숲속. 또 정신을 잃었다. 다행히도 그곳에 살던 일곱 고양이들의 도움으로 호찌는 건강을 회복했고, 그들과 함께 살게 되었다. 고양이들에게는 ‘샤이’, ‘유리’, ‘소연’, ‘레오’, ‘치치’, ‘도담’, ‘미미’ 각자의 이름이 있고, 개성 가득한 무늬와 성격이 있었다. 어느 날, 우연히 그곳을 지나던 라쿤과, 그의 냄새를 쫓아온 늑대 무리의 공격을 받게 된다. 사냥이라곤 해본 적 없는 초식 호랑이 호찌는 자신과 일곱 고양이들을 늑대 무리로부터 지켜낼 수 있을까?…


일상을 바꾸는 마법 같은 동화 한 편

“소중한 친구들을 지키기 위해 나는 더 강해질 거야!”


어른들은 이 이야기에서 정글보다 더 약육강식인 세상의 현실을 잊고 호랑이가 고양이를 잡아먹지도 않고, 괴롭히지도 않고 투닥거리면서도 서로를 아끼며 공존하는 모습에 덩달아 몸과 마음의 긴장을 풀고 편안함을 느낄 것이다. 어린 독자들은 호랑이와 고양이의 보드라운 털과 다양한 무늬, 뒹굴거리거나 하품하거나 총총 걸어가는 여러 가지 동작들, 다양한 동물 친구들을 보는 것만으로도 즐거움을 느낄 것이다. 게다가 호랑이와 고양이, 새와 라쿤, 그리고 늑대, 염소, 토끼까지… 여러 동물 친구들이 등장해 더욱 즐겁게 읽을 수 있는 동화책이기도 하다. 한 장 한 장 책장을 넘길수록 숲속 친구들의 포근하고 유쾌한 일상이 온몸으로 생생하게 퍼질 것이다.

배송정보

  • 배송 방법 : 택배
  • 배송 지역 : 전국지역
  • 배송 비용 : 3,000원
  • 배송 기간 : 2일 ~ 5일
  • 배송 안내 : 타지역,산간벽지,도서지방은 별도의 추가금액(지역별배송비)을 지불하셔야 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고객님께서 주문하신 상품은 입금 확인후 배송해 드립니다. 다만, 상품종류에 따라서 상품의 배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습니다.

교환 및 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ITEM REVIEW

소중한 후기를 작성해주세요 : )

게시물이 없습니다

후기작성하기 모두 보기

ITEM Q&A

궁금하신점이 있으신가요? 친절히 답변해드릴께요 : )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이전 제품다음 제품